LCD TV나 모니터를 아직 열어본 경험이 없다면 내부가 과연 어떻게 생겼을지 무척 궁금합니다. 이에 LCD TV나 모니터의 전체적인 윤곽과 내부에 있는 보드들 간의 상관 관계를 설명 드리고자 합니다.


아래 그림은 LCD 뒷면 커버를 분리 했을 때의 모습입니다. 세워진 모습이구요, 그림 내에 한글로 보드의 역할을 기입 했습니다.


AC 전원이 중앙부의 전원 보드에 입력되고 여기에서 DC 직류 전원으로 정류 됩니다. 이 전원은 같은 보드에서 코일을 통해 AC 교류 1,000V로 승압되어 CCFL 백라이트에 공급됩니다. 이렇게 전원과 인버터 회로가 같이 있는 보드를 LIPS 보드라 합니다. 인버터 보드만 별도로 존재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전원 보드의 직류 전원은 AD 보드로 공급되어 이를 구동 시킵니다. AD 보드는 영상 신호를 입력 받거나 방송 신호를 수신하여 이를 LCD 액정이 표시할 수 있도록 변환 해 주는 역할을 합니다. 이때 핵심 변환 역할을 하는 칩셋을 스케일러(Scaler)라고 하며, 영상 신호를 액정의 규격에 따라 해상도에 맞게 Scaling 해 주기 때문에 이런 이름이 붙은 것이라 생각 됩니다.


AD 보드에서 LCD 액정으로 인터페이스 케이블이 연결 되어 있습니다. 만약 이 케이블의 접점이 이상하거나 문제가 있다면 화면에 수직 또는 수평의 작은 줄이 생기기도 합니다.


CCFL 램프는 위 사진에 있는 것처럼 TV나 모니터의 최상단, 최하단에 위치합니다. 각각 아래와 위 방향으로 빛을 비추어 화면 전체가 밝게 나오도록 합니다. 화면 밝기를 조절하는 것은 CCFL 백라이트의 밝기를 변화 시키는 것입니다.


상기 설명을 통해 TV나 모니터의 내부 구조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